상단여백
기사 (전체 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1965년 한일국교수립과 한일기본조약
대일청구권자금은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 값지게 사용되었다 [고성혁 역사안보포럼 대표] 지난달 30일 대법원은 2014년 사망한 여운택 씨...
고성혁  |  2018-11-29 15:27
라인
김영철 방남, 친박들은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다.
[고성혁 역사안보포럼 대표] 천안함 폭침 주범인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평창에 온다고 보수우파사회가 ...
고성혁  |  2018-02-23 17:37
라인
미·북 비밀회담,월남을 적화로 이끈 1968년 파리회담의 데자뷰
* 한국이 배제된 말레이시아에서의 미-북 회담 심상치 않다* 갈루치 미국무부 차관보는 1차 북핵위기 당시 제네바에서 북한에 완전히 속은...
고성혁  |  2016-10-23 16:04
라인
아프가니스탄 금관(金冠)과 신라 금관(金冠)의 만남
[고성혁 역사안보포럼 대표]황금은 사람을 들뜨게 합니다. 古代나 현재나 金은 가장 귀한 보물입니다. 특히 황금 금관이라면 더더욱 특별한...
고성혁  |  2016-07-07 00:47
라인
노컷뉴스의 '이봉창 순국지에 쓰레기 방치' 보도는 사실과 다르다
아무리 반일(反日)정서가 국민적 감정에 기인한다고 해도 언론의 반일왜곡은 도(度)를 넘고 있다.[고성혁 역사안보포럼 대표}25일 포털뉴...
고성혁  |  2016-05-25 21:54
라인
반역세력은 끝까지 추적하여 가차없이 처단한 문무대왕
적을 이롭게 하는 자가 권력을 잡고 있었던 백제와 적을 이롭게 한자는 가차없이 처단한 신라의 차이[고성혁 군사전문기자]신라가 삼국의 경...
고성혁  |  2015-04-28 20:54
라인
광개토대왕비문에 나오는 임나(任那)도 모르는 무식한 언론
일본이 가야지역 출토 유물에 대해 임나(任那)라고 표기하는 것은 하등 이상할 것이 없다.[고성혁 군사전문기자]일본이 우리 문화재에 출처...
고성혁  |  2015-04-15 16:19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9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