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운동 연예/스포츠
이민지,LPGA 메이저 중의 메이저 US여자오픈서 우승
박영우 | 승인 2022.06.06 19:26
이민지가 6일 US여자오픈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리고 있다. 사진@lpga
호주 동포 이민지(26)가 US여자오픈에서 우승했다.
 
[박영우 기자=푸른한국닷컴] 이민지는 6일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서던 파인스의 파인 니들스 로지 앤드 골프클럽(파71·6644야드)에서 열린 US여자오픈 4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4개로 타수를 줄이지 못했지만, 최종 합계 13언더파 271타로 2위 미나 하리가에(미국)를 4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했다.
 
이민지가 기록한 271타는 종전 US여자오픈 72홀 최소타 기록(272타)을 1타 앞선 기록이다. 종전 최소타 기록은 272타로 스웨덴의 아니카 소렌스탐(1996년), 미국의 줄리 잉스터(1999년), 그리고 우리나라의 전인지(2015년)가 갖고 있었다.
 
올해 LPGA투어 루키인 최혜진(23)은 최종합계 7언더파 277타를 쳐 3위에 올라 신인왕 레이스에 속도를 냈다. 세계랭킹 1위 고진영(27)은 합계 6언더파 278타를 적어내 4위에 올랐고 김세영(29)은 14위(이븐파 284타), 전인지(28)는 공동 15위(2오버파 286타)로 대회를 마쳤다.
 
미국골프협회(USGA)는 여자 대회의 위상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리기 위해 상금을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 버금가는 규모로 늘렸다. LPGA 대회 메이저 중의 메이저 대회로 불리고 있다.
 
이민지는 우승 상금 180만 달러(약 22억5000만원)를 받으며 상금 1위(262만5849 달러)로 올라섰다.

2위인 하리가에가 108만 달러(13억5000만원),3위 최혜진이 68만5043달러(8억5000만원),4위 고진영이 48만225달러(약6억원),5위 리디아 고가 39만9982달러(약5억7000만원) 순으로 상금을 획득했다.
 
보통 LPGA 대회의 우승 상금보다 많은 상금을 받는 돈 잔치가 벌어졌다. 이번 대회 25위 상금이 8만4054달러(약 1억원)로 1억원이 넘는 상금을 받았다.
 
이민지는 지난해 7월 에비앙 챔피언십에 이어 두번째 메이저 우승이자 통산 8승째를 올렸다.
 
이민지는 ‘약점이 없는 골퍼’로 통한다. 장타에 정교한 아이언 샷, 안정적인 퍼트를 모두 갖췄다. 이번 시즌 평균 드라이브샷 거리는 271.77야드(21위), 그린 적중률 74.21%(10위), 온 그린 시 평균 퍼트 수 1.72타(5위)다.
 
이민지는 호주에서 나고 자란 동포 2세지만 한국 이름을 그대로 쓴다. 또한 김효주(27)가 처음 LPGA투어에서 우승했을 때 공식 통역을 해줬을 정도로 한국말도 잘한다.
 
‘하나금융그룹’이 크게 적힌 모자에 한국 브랜드 ‘왁(WACC)’을 입고, 한국 선수들과 한국말로 스스럼없이 대화하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그를 한국인으로 오해하곤 한다.
 
한국 선수들은 코로나 사태로 2020년 12월에 열렸던 US여자오픈에서 김아림이 우승한 이후 최근 LPGA투어 메이저 대회에서 7개 대회 연속 우승을 차지하지 못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영우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SSG 랜더스, 우승환호SSG 랜더스, 우승환호
최나연 은퇴선언, 다양한 방송 활동과 레슨 행사 등을 통한 새로운 삶 선택최나연 은퇴선언, 다양한 방송 활동과 레슨 행사 등을 통한 새로운 삶 선택
‘현무-2′ 강릉에서 동해상으로 연합 지대지미사일 사격 중 낙탄‘현무-2′ 강릉에서 동해상으로 연합 지대지미사일 사격 중 낙탄
에런 저지, AL 단일시즌 최다 홈런 62호 달성 ‘청정 타자’·'클린 홈런왕' 등극에런 저지, AL 단일시즌 최다 홈런 62호 달성 ‘청정 타자’·'클린 홈런왕' 등극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2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