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천 수범 People
가수 브랜드 평판, 방탄 1위·임영웅 2위·3위 블랙핑크
박진아 | 승인 2021.01.24 23:01
가수 브랜드평판 2021년 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방탄소년단 2위 임영웅 3위 블랙핑크 순으로 분석되었다. ​

[박진아 기자=푸른한국닷컴]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20년 12월 24일부터 2021년 1월 24일까지의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47,794,847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 미디어, 소통, 커뮤니티 분석을 하였다. 지난 2020년 12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42,594,505개보다 3.65% 증가했다.
 
2021년 1월 가수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방탄소년단, 임영웅, 블랙핑크, (여자)아이들, 영탁, 아이유, 김희재, 트와이스, NCT, 송가인, 화사, ITZY, 세븐틴, 엑소, 여자친구, 이찬원, 태연, 아이즈원, 레드벨벳, 오마이걸, 마마무, 제시, 박진영, 강다니엘, 임창정, 이승기, 정동원, 장민호, 머쉬베놈, 나훈아 순으로 분석되었다.
 
1위, 방탄소년단 (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 브랜드는 참여지수 4,075,027 미디어지수 4,026,134 소통지수 4,856,870 커뮤니티지수 4,307,82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7,265,853으로 분석되었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14,129,164와 비교하면 22.20% 상승했다.
 
2위, 임영웅 브랜드는 참여지수 3,936,140 미디어지수 1,517,817 소통지수 2,829,461 커뮤니티지수 2,553,36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0,836,785로 분석되었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10,573,509와 비교하면 2.49% 상승했다.
 
3위, 블랙핑크 ( 지수, 제니, 로제, 리사 ) 브랜드는 참여지수 708,379 미디어지수 1,033,256 소통지수 3,822,969 커뮤니티지수 3,685,28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9,249,888로 분석되었다. 지난 12월 브랜드평판지수 7,999,418과 비교하면 15.63% 상승했다.
 
​가수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에게 사랑받는 음원을 선보이고 있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커뮤니티가치로 분류하고 긍부정비율 분석과 평판분석 알고리즘을 통해 분석된 지표이다. 브랜드 평판분석을 통해 브랜드에 대해 누가, 어디서, 어떻게, 얼마나, 왜, 이야기하는지를 알아낼 수 있다.
 
이번 브랜드평판조사는 2020년 12월 24일부터 2021년 1월 24일까지의 방탄소년단, 임영웅, 블랙핑크, (여자)아이들, 영탁, 아이유, 김희재, 트와이스, NCT, 송가인, 화사, ITZY, 세븐틴, 엑소, 여자친구, 이찬원, 태연, 아이즈원, 레드벨벳, 오마이걸, 마마무, 제시, 박진영, 강다니엘, 임창정, 이승기, 정동원, 장민호, 머쉬베놈, 나훈아, 지코, 백현, 벤, 청하, 잔나비, 성시경, 백지영, 적재, 유아, SG 워너비, 경서, 선미, 스윙스, 김준수, 에이핑크, 바이브, 규현, 헤이즈, 폴킴, 송민호, 송하예, 이하이, 박효신, 창모, 조이, 노을, 산들, 미란이, 기리보이, 정은지, 펀치, 백예린, 가호, Crush, 박혜원, 정승환, 원슈타인, 장범준, 허각, 전소미, 로꼬, 볼빨간사춘기, 김필, 나얼, 엠씨더맥스, 휘인, 하현우, 악동뮤지션, 릴보이, 카더가든, 솔지, 오반, 브라운아이드걸스, 신용재, 경서예지, 황인욱, 양다일, 이예준, 마크툽, 비룡, 먼데이키즈, 전상근, 스탠딩에그, 윤도, 송이한, VOS, 순순희, 신예영, 진민호, 미도와 파라솔 에 대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으로 이루어졌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진아  pja@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올해 운수 대통을 기원하며''올해 운수 대통을 기원하며'
삼일절 앞두고 효창공원에 마련된 태극기 거리삼일절 앞두고 효창공원에 마련된 태극기 거리
'전두환 사형 선고' 김영일 전 헌법재판관 별세'전두환 사형 선고' 김영일 전 헌법재판관 별세
정부와 의사는 위급 환자들 외면해서는 안 된다정부와 의사는 위급 환자들 외면해서는 안 된다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4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