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통일 치안
맹유나 심장마비 사망, 싱어송라이터로서 역량 보여 준 한국의 ‘수잔베가’
박진아 | 승인 2019.01.08 12:46
고 맹유나
싱어송라이터 맹유나가 심장마비로 생을 마감했다.향년 29세
 
[박진아 기자=푸른한국닷컴] 8일 맹유나의 소속사 JH엔터테테인먼트는 "작년 26일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연말이고 하도 경황이 없어 소식도 못드리고 근처 지인들끼리 자그마한 장례를 치렀다"며 사망소식을 전했다.
 
JH엔터테테인먼트는 "이번 6월에는 정규 3집 앨범을 준비 중이었지만, 근처 모 대학에서 실용음악과 교수로 초빙을 받으면서 의욕을 보였다"면서 "음악 창작에 관한 스트레스외에는 별다른 지병도 없었는데 믿어지질 않는다"고 말했다.
 
맹유나는 손수 작사 작곡하고 통기타를 맨 채 공연해 우리나라의 수잔베가로 널리 알려졌으며 2007년 일본에서 윤석호 감독의 한류 드라마 가운데 한 개인 봄의 왈츠 OST로 이름을 알렸다.
 
맹유나는 10년전 정규 1집 ‘The Peacock 001’을 낸 적도 있고 예명 메모리로 활동하다 2010년부터 본명인 맹유나로 돌아왔다.
 
이후 바닐라봉봉, 체리파이, 묻지마, 장밋빛 인생 등 다양한 곡을 발표하면서 싱어송라이터로서 역량을 보여주었다.


박진아  pja@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지만원 “나를 안고 가지 않으면 한국당이 무너진다”지만원 “나를 안고 가지 않으면 한국당이 무너진다”
암사역 칼부림 사건,알고보니 배신에 대한 좀도둑끼리 분노 표출암사역 칼부림 사건,알고보니 배신에 대한 좀도둑끼리 분노 표출
이의정 사망설,뇌종양과 고관절 괴사 5년간 투병 극복 16억원 빚도 갚아이의정 사망설,뇌종양과 고관절 괴사 5년간 투병 극복 16억원 빚도 갚아
빙상코치 제자 임신 충격, 2014년 제자와 부적절한 관계 맺어빙상코치 제자 임신 충격, 2014년 제자와 부적절한 관계 맺어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9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