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통일 전략 김민상
문재인 대통령의 4대강 재조사는 정치보복이다.
김민상 | 승인 2017.05.19 15:07
문재인 대통령.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5월8일 “내 사전에는 정치보복은 없다”고 했다.
 
[김민상 푸른한국닷컴 칼럼위원]문재인 대통령은 41%의 득표율로 19대 대선에서 당선되었다. 그러나 화장실갈 때에는 내 사전에는 정치보복이 없다고 하고서 화장실 갔다 올 때에는 내 사전에는 정치보복이 있다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자유한국당은 12일 문재인이 11일 조국 민정수석에게 세월호 참사와 최순실 국정농단 사전에 대한 재조사를 지시한 것과 관련 “정치보복이 아닌 제대로 된 적폐청산을 하자”고 비판을 했다.
 
자유한국당 김명연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세월호는 문재인이 국회의원이었을 당시 국회의 절차를 통해 특조위를 구성해 조사를 마쳤고, 관련자들에 대한 재판을 완료하고 세월호는 인양해 수색중인 상태”라고 말했다.
 
이어 김 수석대변인은 또 “최순실 사건 역시 특검과 검찰 수사를 통해 박근혜 전 대통령을 구속까지 시켰다”며 “이미 법적 절차에 따라 수사 및 재판이 진행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대통령이 직접 재조사를 지시하는 것은 국민들이 바라고 원하는 적폐청산이라고 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적폐청산은 반드시 필요하다. 문재인이 생각하는 적폐청산 대상에 대한 재조사를 굳이 원하면 반대할 생각은 없다”면서도 “정치적으로 자신에게 불리한 사안은 외면하고, 유리할 것 같은 것만 재수사하도록 지시하는 것은 정치보복으로 의심될 수밖에 없다”고 했다.
 
이어 김 수석대변인은 “정치보복이 아니라 국민이 원하는 적폐청산을 제대로 하려면 노무현 일가의 640만 달러 수수의혹, 문재인의 아들인 ‘문준용의 황제특혜입사’ 의혹, ‘유엔 북한인권결의안에 대한 대북결재사건’도 반드시 진상이 규명돼야 할 대상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문 대통령에게 불리한 것은 재수사를 지시하지 않고, 문 대통령에게 유리한 것만 재수사를 지시하는 것은 분명하게 정치보복성 수사를 하겠다는 것이다. 그리고 조국 민정수석을 임명하여 4대강 재조사를 지시하였다.
 
조국 민정수석은 전에 정권을 잡으면 바로 4대강 보를 폭파해야 한다고 주장을 했던 사람이다. 4대강 사업은 이명박 전 대통령의 핵심사업이다. 이것을 재조사하겠다는 것은 명백한 정치보복을 하겠다는 것이다.
 
그리고 이명박 정부의 자원외교까지 재조사를 하겠다고 하였다. 이것으로 박근혜·이명박 전 정권에 대해서 재조사를 하겠다는 것은 명백하게 정치보복을 하겠다는 것이 아니고 무엇인가?
 
그렇다면 조국이 말했던 것처럼 4대강 보를 모두 폭파시키되 먼저 영산강에 있는 4대강 보부터 폭파를 시키고 영산강을 예전의 죽음의 강으로 돌려놓고서 나머지 강들의 보를 폭파시키기를 바란다.
 
노무현 정권의 비리도 재수사를 지시하고, 문준용의 황제특혜입사 문제도 재조사를 하고, 북한에 얼마나 많은 돈을 퍼주었는지도 재조사를 해야 한다.

이것도 같이 재조사를 한다면 필자도 이명박·박근혜 정권의 부정부패에 대해서 재조사를 한다는 것에 정치보복이라고 하지 않고 흔쾌히 찬성을 하겠다.
 
그렇지 않고 자신에게 유리한 것만 재조사를 하게 하는 것은 명박한 정치보복이므로 절대로 인정을 할 수 없다.

이것인 자신이 말한 대로 적폐청산을 내세워 보수를 불태우고, 궤멸시키기 위한 정치보복을 하려는 것으로 강력하게 저항을 받게 될 것이다.
 
핵을 포기하기 위해서는 김정은 정권을 인정해줘야 한다는 사람을 국정원장에 앉히고, 임수경을 북한에 밀입북을 시킨 임종석으로 대통령 비서실장에 임명하는 문재인이야말로 대한민국의 적폐세력으로 청산이 되어야 할 대상이 아닌지 모르겠다.
 
자신이 집권하면 내 사전에는 정치보복은 없다고 하고선 집권하자마자 정치보복부터 하겠다는 문재인 대통령이야말로 적폐세력이라 할 수 있다.

 

김민상  msk1117@daum.net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소말리아 청해부대 작전,연락 두절된 원양어선 안전한 상태로 밝혀져소말리아 청해부대 작전,연락 두절된 원양어선 안전한 상태로 밝혀져
국민의당,민주당 2중대 눈초리와 독한 시누이 노릇 사이에서 딜레마국민의당,민주당 2중대 눈초리와 독한 시누이 노릇 사이에서 딜레마
이낙연 총리 후보자 인사청문보서 채택 무산이낙연 총리 후보자 인사청문보서 채택 무산
고영신, 국민의당 몫 방통위 상임위원 후보 추천고영신, 국민의당 몫 방통위 상임위원 후보 추천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1
  • 강철신 2017-05-19 17:10:59

    뭔소리 하시는지~ 정치보복-죄 있지도 않은 사람 거짓으로 조작하고 덮어씌어서 처벌 받게 하는 인간 망종 짓. 적폐청산-죄 지었으면 당연 벌 받게 하는 것. 저 위에 4대강(녹조관련 의견 분분) 및 특히 박근혜 관련 일들은 확실하게 그 죄가 낱낱이 밝혀지지 않았소~ 그걸 국민들이 수사에 관해서 미흡하다고 다수가 생각하고 재수사 요청했으니 당연 재수사 지시 내리는건 당연 한 일 현 문재인 대통령님이 어디 있지도 않은 죄를 물어가며 수사하라고 했읍니까 편을 들려면 좀 제대로 드시길 바랍니다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42-6850(代) / 010-2755-6850  |  FAX : 02)742-6851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7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