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천 교육 전영준
전영준 | 승인2011.06.03 13:31
  • 장효원 2011-06-03 18:47:03

    사람이 꼭 같은 당원이라 해도 의견차이가 다를수가있다 물론 다수를 위하여 소수가 희생하는 일도 있지만 그렇타고 무작정 따를수는 없는것이다 사람이란 특히 정치하는 사람들이 나라만을 위하여 일 한다는것은 속 보인다 궐력이다 박근혜 가 나라 국민을 위하여 라는말도 위선이다 궐력을 잡으면 오만해지고 자기 중심이 되는것이다 모두가 위선자의 말은 좀 귀담아 들려야한다 여자는 여자를 질투한다 과연 누가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4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