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천 수범
지민 1위,아이돌 개인 브랜드평판 2023년 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2위 뉴진스 민지
박진아 | 승인 2023.01.24 19:57
지민
아이돌 개인 브랜드평판 2023년 1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방탄소년단 지민 2위 뉴진스 민지 3위 방탄소년단 정국 순으로 분석되었다.

[박진아 기자=푸른한국닷컴]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아이돌 개인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22년 12월 24일부터 2023년 1월 24일까지 1,590명 아이돌 개인 브랜드 빅데이터 69,517,410개를 추출하여 아이돌 개인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측정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분석하였다. 지난 2022년 2월 브랜드빅데이터 76,337,069개와 비교하면 8.93% 줄어들었다.
 

2023년 1월 아이돌 개인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방탄소년단 지민, 뉴진스 민지, 방탄소년단 정국, 아스트로 차은우, 뉴진스 하니, 뉴진스 해린, 방탄소년단 뷔, 방탄소년단 진, 블랙핑크 제니, 블랙핑크 지수, 빅뱅 태양, 워너원 강다니엘, 뉴진스 혜인, 워너원 박지훈, 워너원 황민현, 빅뱅 지드래곤, 소녀시대 태연, 방탄소년단 슈가, 방탄소년단 RM, 방탄소년단 제이홉, 소녀시대 윤아, 레드벨벳 조이, NCT 마크, 소녀시대 서현, 오마이걸 아린, 르세라핌 김채원, 위너 송민호, 에스파 카리나, 르세라핌 카즈하, 에스파 윈터 순으로 분석되었다.

1위, 방탄소년단 지민 브랜드는 참여지수 349,890 미디어지수 559,923 소통지수 2,308,628 커뮤니티지수 1,388,711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607,152로 분석됐다. 지난 2022년 2월 브랜드평판지수 5,682,902와 비교해보면 18.93% 하락했다.​

2위, 뉴진스 민지 브랜드는 참여지수 1,124,880 미디어지수 1,062,550 소통지수 901,946 커뮤니티지수 888,711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978,087로 분석됐다. 뉴진스 민지 브랜드는 아이돌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에 새롭게 포함되었다.

3위, 방탄소년단 정국 브랜드는 참여지수 169,669 미디어지수 358,981 소통지수 1,775,045 커뮤니티지수 1,583,423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887,118로 분석됐다. 지난 2022년 2월 브랜드평판지수 3,513,602와 비교해보면 10.63% 상승했다.​

4위, 아스트로 차은우 브랜드는 참여지수 1,052,504 미디어지수 508,813 소통지수 915,450 커뮤니티지수 980,327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457,094로 분석됐다. 지난 2022년 2월 브랜드평판지수 2,723,517과 비교해보면 26.93% 상승했다.​

5위, 뉴진스 하니 브랜드는 참여지수 799,188 미디어지수 754,530 소통지수 640,858 커뮤니티지수 683,521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878,097로 분석됐다. 뉴진스 하니 브랜드는 아이돌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에 새롭게 포함되었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아이돌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을 통해 아이돌 개인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아이돌 브랜드평판 에디터의 모니터링과 리스크 평가도 함께 포함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진아  pja@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육군사관학교, 벚꽃 만개 시기 맞춰 부대개방육군사관학교, 벚꽃 만개 시기 맞춰 부대개방
전우원 석방, 바로 광주로 이동전우원 석방, 바로 광주로 이동
김민재 사과,“ 태극마크의 의미와 무게와 모든 것들 모르고 가볍게 생각했다”김민재 사과,“ 태극마크의 의미와 무게와 모든 것들 모르고 가볍게 생각했다”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사퇴,후임에 조태용 주미대사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사퇴,후임에 조태용 주미대사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3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