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법치 사법
지만원 검찰 송치, 죽은자를 증거없이 빨갱이로 매도한 혐의
서원일 | 승인 2018.12.11 16:28
지만원
보수 논객 지만원씨(76)가 검찰에 송치됐다.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11일 연합뉴스에 따르면,서울 방배경찰서는 이날 사자명예훼손·명예훼손 혐의로 지씨를 조사해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지씨는 지난해 8월 택시운전사 개봉 전후 자신이 운영하는 사이트(시스템클럽)에서 "김사복은 빨갱이로 알려졌다" "북한의 사주를 받는 불순단체와 내통한 반국가사범"이라고 왜곡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2016년 '5·18 북한군 침투설'을 인터넷과 출간물 등을 통해 유포하며 "5·18은 북으로부터 파견된 특수군들이 벌인 작전"이라는 주장을 펼치다 피소를 당하기도 했다.
 
(故) 김사복씨(영화 '택시운전사' 주인공)의 아들 김승필(59)씨는 지난 6월4일 광주지검에 보수논객 지만원(76)씨를 사자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고소했다.
 
영화 ‘택시운전사’는 지난 1980년 5월 외국 손님을 태우고 광주에 내려가게 된 소시민 택시운전사의 모습을 그린 실화 소재 영화다.
 
삼엄한 감시망을 피해 광주민주화운동의 실상을 전 세계에 알린 독일기자 위르겐 힌츠페터, 그를 광주 피의 현장에 태우고 들어갔다 온 택시기사 김씨의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지씨는 육군사관학교 22기 출신으로 안전기획부 정책보좌관, 국방연구원 책임연구 위원 등을 거친 후 육군 대령으로 예편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원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화재 진압 중 사고로 숨진 20대 소방관화재 진압 중 사고로 숨진 20대 소방관
우리가 모르는 대한민국 최초의 근대 실업학교 선린상고우리가 모르는 대한민국 최초의 근대 실업학교 선린상고
문재인 탈원전 피해는 국민들 피눈물로 돌아와문재인 탈원전 피해는 국민들 피눈물로 돌아와
대한민국 주적은 주사파 운동권이 장악한 민주당대한민국 주적은 주사파 운동권이 장악한 민주당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3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