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통일 치안
제천 여중생 폭행, 또래 4명으로부터 밤 10시부터 다음날 점심때까지
박진아 | 승인 2018.10.08 15:11
제천의 여중생이 화장실에서 폭행을 당했다. 사진@청와대 청원게시판 링크글 캡처
제천의 한 여중생이 집단 폭행을 당했다.
 
[박진아 기자=푸른한국닷컴] 8일 제천교육지원청 등에 따르면 제천의 모 중학교에 다니는 A 학생이 지난 1일 오후 10시부터 다음날 2일 오전 7시까지 제천의 한 도심 화장실에서 또래 학생 4명에게 폭행을 당했다.
 
A 학생은 해당 학생들에게 끌려 다니며 발로 걷어차이고 주먹질 당하고 언어 폭력과 음료수 붇기 등 폭행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내용은 '제천에서 15살 여중생 집단폭행 사건'이라는 제목의 글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도 올라 있다.
 
청원내용에는 “10월1일 밤10시부터 10월2일 아침 7시까지 신백 화장실에서 폭행 후 10월2일 점심에 청전소공원으로 장소 이동후 폭행”이란 내용과 가해자 4명의 인적사항이 담겨있다.
 
제천교육지원청은 폭력 행위가 있었다는 사실을 일부 확인, 구체적인 상황을 파악중이다. 사건을 인지한 경찰 역시 진상을 조사하고 있다.


박진아  pja@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노승일 신축 자택 화재, 달구벌(대구) 빛고을(광주)함께 만드는 하우스노승일 신축 자택 화재, 달구벌(대구) 빛고을(광주)함께 만드는 하우스
조현아 동영상, 남편“재벌과 맞서는 게 두렵지만 용기 내어 우리 아이들 지킬 것”조현아 동영상, 남편“재벌과 맞서는 게 두렵지만 용기 내어 우리 아이들 지킬 것”
박한별 남편, 금융종사자로더니 '버닝썬'의 본사 의혹을 받는 지주회사 대표박한별 남편, 금융종사자로더니 '버닝썬'의 본사 의혹을 받는 지주회사 대표
기획재정부, 수출활력 제고대책 수립 중기획재정부, 수출활력 제고대책 수립 중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9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