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법치 행정 성명서
[성명] 방통위 KBS 이사 추천 좌편향 일색 강력 규탄한다!
서원일 | 승인 2018.09.03 20:38
KBS 방송 공정성과 상당히 거리가 먼 경영방식이나 이를 방치해 온 이사들이 다시 임명돼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지난 30일 바른언론연대는 "방송통신위원회의 KBS 이사 추천이 좌편향 일색이다"라고 규탄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성명 내용은 아래와 같다.

청와대 및 주요 공관 인사가 단행 중인 가운데, 공영방송 KBS가 문재인TV로 전락할 위기에 놓였다. 방송통신위원회가 지난 28일 문재인 대통령에 추천한 이사 11명 중 대다수가 현 정부와 발맞추는 좌편향 대표 인사이기 때문이다.

지금까지 관행적으로 이뤄 온 여야 7대 4 비율 이라고는 하지만, 이미 문비어천가로 물의를 빚고 있는 KBS가 이번 이사회 구성을 통해 국민을 위한 공영방송으로서의 신뢰를 더욱 저버리고 문재인 정권 대국민 선동기구로 급변질 될 것이 심히 우려되는 상황이다.

여당추천 이사 7인 중 김상근 현 이사장은 진보진영 원로다. 김 이사장 외 강형철(숙명여대 미디어학부 교수) 조용환(법무법인지평 변호사/민변 창립멤버) 등 3인은 전 기수 보궐이사로 선임, 이번 기수도 연임하였다.

이미 KBS내부에서 “KBS를 문재인 정권에 갖다 바친 이사들”이라는 비판을 받고 있다. 이들이 탄생시킨 양승동 KBS사장은 인민위원회식 직속기구 ‘진실과 미래위원회’를 통해 현 정권과 정책협약을 맺은 언론노조 조합원 및 친분있는 자는 ‘특별채용’하고 비언론노조 조합원은 일선배제하고 있기 때문이다.

KBS 방송 공정성과 상당히 거리가 먼 경영방식이나 이를 방치해 온 이사들이 다시 직에 오른다.

다른 4인의 이사들도 부적절하다. 사내 징계이력에도 ‘친중’ ‘친언론노조’ 성향으로 이름을 올린 KBS출신 인사,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변호사들 시국선언에 이름을 올린 인사, 페미니스트 대표 인사, 좌편향 지적에서 벗어나지 못한 네이버의 동영상서비스 실장 출신 인사 등 진영 내에서 고르게 선발된 모양새다.

언론노조 민언련 언개련 등 좌편향 언론단체가 주축을 이룬 ‘방송독립시민행동(시민행동)’은 방송공정성, 공영방송 탈정치화 등을 주장하고 있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이같은 좌편향 인사들에는 침묵한다. 문재인정권 하 양승동체제 이후 KBS가 한자리수 대 시청률을 목전에 두고 있다.

언론노조 KBS 장악 후 시청자들이 공영방송에 등을 돌리고 있음에도 여전히 부족하다는 태도야 말로 국민에 대한 배신이 아니겠나!

이에, 바른언론연대는 공영방송 KBS가 과도한 정치편향에서 벗어나는 그 날까지 비판적 행보를 멈추지 않을 것이다!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원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성우 김일 별세, 미소년 캐릭터 목소리 연기로 인기 끌어성우 김일 별세, 미소년 캐릭터 목소리 연기로 인기 끌어
출산율 0명대 기록,지구상에서 한국이 유일무이출산율 0명대 기록,지구상에서 한국이 유일무이
전여옥,“몇 십 건 정도만 봐도 '혜경궁 김씨=김혜경' 합리적 의심이 든다”전여옥,“몇 십 건 정도만 봐도 '혜경궁 김씨=김혜경' 합리적 의심이 든다”
양구 군인 사망 사고,군은 정확한 사망원인 규명보다 북한소행 의혹부터 차단양구 군인 사망 사고,군은 정확한 사망원인 규명보다 북한소행 의혹부터 차단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8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