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선진 기업 People
구본무 LG그룹 회장 별세,화학·전자·통신·디스플레이 등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시켜
서원일 | 승인 2018.05.20 17:32
故 구본무 LG그룹 회장
구본무 LG그룹 회장이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73세.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고인은 병세가 악화해 20일 오전 9시 52분 가족이 지켜보는 가운데 별세했다. 유족은 비공개 가족장을 치르기로 했다.
 
작년과 올해 두 차례에 걸쳐 뇌수술을 받았던 구 회장은 1년간 투병 과정에서 "연명치료는 하지 않겠다"는 평소 뜻에 따라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평화롭게 영면에 들었다.
 
장례는 조용하고 간소하게 치르기를 원했던 고인의 유지와 유족들의 뜻에 따라 비공개 3일 가족장으로 치른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이다.
 
유족 측은 "가족 외의 조문과 조화는 정중히 사양하기로 했다"며 "애도의 뜻은 마음으로 전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밝혔다.
 
고인은 고(故) 구인회 LG그룹 창업주의 손자이자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의 4남2녀 중 장남으로 1945년 경상남도 진주에서 태어났다.
 
연세대를 거쳐 미국 애슐랜드대학교를 졸업하고 클리블랜드 주립대학교 대학원에서 경영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구본무 회장은 1975년 LG화학 심사 과장으로 입사해 1995년 회장에 취임 이후 23년 동안 화학·전자·통신·디스플레이 등 현재 LG그룹의 주력사업을 토대로 닦았다.
 
취임 당시 매출 30조원에 불과했던 LG그룹을 지난해 매출 규모 160조원의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시켰다.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오전 숙환으로 별세한 고(故) 구본무 LG그룹 회장 빈소에 조화를 보내 추모할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밝혔다.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원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택시기사 분신 사망,‘카카오의 승차공유 서비스’ 항거택시기사 분신 사망,‘카카오의 승차공유 서비스’ 항거
문우람 폭행폭로, “선배에게 야구배트로 머리를 7차례나 맞았다”문우람 폭행폭로, “선배에게 야구배트로 머리를 7차례나 맞았다”
세계인권의날, 박선영 “10만 국군포로 아오지 탄광에서 오늘도 죽어간다”세계인권의날, 박선영 “10만 국군포로 아오지 탄광에서 오늘도 죽어간다”
변희재 징역 2년,“최소한 사실 확인 절차 없이 반복적 허위사실 보도”변희재 징역 2년,“최소한 사실 확인 절차 없이 반복적 허위사실 보도”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8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