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통일 북한
북한 땡깡전략 재발,결국은 남북문제에서 주도권 잡겠다는 것
서원일 | 승인 2018.05.16 23:32
북한이 남북고위급회담을 돌연 취소하겠다고 밝혔다.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북한은 16일 새벽 0시30분께 고위급회담 북측 대표단 단장인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명의의 통지문을 통해 '맥스선더' 문제로 회담을 무기한 연기한다고 알려왔다.
 
북한은 16일 새벽 3시께 관영 조선중앙통신을 통해서도 "우리는 남조선에서 무분별한 북침전쟁 소동과 대결 난동이 벌어지는 험악한 정세 하에서 16일로 예견된 북남고위급회담을 중지하는 조치를 취하지 않을 수 없게 되었다"며 "남조선 전역에서 우리를 겨낭하여 벌어지고 있는 이번 훈련은 판문점 선언에 대한 노골적인 도전이며 좋게 발전하는 조선반도(한반도) 정세 흐름에 역행하는 고의적인 군사적 도발"이라고 규정했다
 
또한 김계관 외무성 제1부상은 "일방적인 핵 포기만을 강요하려든다면 우리는 그러한 대화에 더는 흥미를 가지지 않을 것이며 다가오는 조미(북미)수뇌회담에 응하겠는가를 재고려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볼턴 보좌관은 지난 13일(현지시간) '영구적이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PVID)'를 위해 "북한 내 우라늄 농축과 플루토늄 재처리 능력이 완전히 제거돼야 한다"며 "모든 핵무기를 처분하고 해체해 (미국) 테네시주 오크리지에 가져와야 한다"고 주장한 바 있다.
 
헤더 노어트 미 국무부 대변인은 15일(현지시간) 북한이 남북고위급회담 중단은 물론 북미정상회담마저 보이콧할 수 있다는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는 데 대해 “너무 앞서 가서는 안 된다. 이 뉴스는 이제 금방 나온 것이다. 추가적인 정보를 가지고 확인할 필요가 있다. 우리는 계획대로 다음 달로 예정된 북미정상회담 준비를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통일부는 백태현 대변인 성명을 통해 남북 고위급회담을 일방적으로 연기한 것은 4월27일 양 정상이 합의한 판문점선언의 근본정신과 취지에 부합하지 않는 것으로 유감"이라며 "북측이 제기하고 있는 문제들을 논의하기 위해서라도 남북 간 대화가 지속적으로 이루어져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성명은 아울러 "정부는 판문점선언 이행을 통해 지속 가능한 남북관계 발전과 항구적인 평화정착을 이루어 나갈 수 있도록 유관부처 간 긴밀한 협의를 통해 필요한 조치들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안보전문가들은 북한이 '맥스선더' 문제로 고위급회담을 무기연기 통보한 것과 김계관 외무성 제1부상의 담화는 미국과는 굴욕적인 대화를 하지 않겠다는 의지의 표현과 남한의 문재인 정부 길들이기 차원으로 향후 남북대화에서 주도권을 잡겠다는 것으로 해석하고 있다.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원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코피 아난 전 UN 사무총장 별세,유엔 내부관료 출신의 입지전적 인물코피 아난 전 UN 사무총장 별세,유엔 내부관료 출신의 입지전적 인물
루이체 치매,핵심증상은 인지기능이 현저히 저하되는 것루이체 치매,핵심증상은 인지기능이 현저히 저하되는 것
태풍 솔릭 북상 중,남해안과 강원도 지역은 직접적인 영향권태풍 솔릭 북상 중,남해안과 강원도 지역은 직접적인 영향권
전주 산불,산불연기 인근 주택가로 스며들어 주민들 한때 혼비백산전주 산불,산불연기 인근 주택가로 스며들어 주민들 한때 혼비백산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8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