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운동
조진호 감독 별세, '비운의 천재' 빛을 발하기 시작할 때 하늘나라로
박영우 | 승인 2017.10.10 19:28
조진호 감독
K리그 부산 아이파크 조진호 감독이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향년 44세.
 
[박영우 기자=푸른한국닷컴] 10일 부산 아이파크에 따르면, 조진호 감독은 이날 오전 사무실로 출근을 하다 심장마비로 쓰러졌다.
 
조진호 감독이 심장마비로 쓰러졌을 당시 발견이 늦어 부산대 병원에 이송됐지만 이미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진호 감독의 부산은 승점 61점으로 챌린지 2위로 챌린지 플레이오프행이 유력한 상황이다.
 
조진호 감독은 대륜고와 경희대를 졸업하고 U23 애틀랜타 올림픽 국가대표,1994년 미국 월드컵 대표,히로시마 아시안 게임 국가대표 선수로 활동했다.
 
감독 재임시 2014년 K리그 챌린지 최우수 감독상, 2014년 K리그 챌린지 5월의 K리그 감독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조진호 감독은 선수시절 스트라이커 겸 공격형 미드필더로 활동하며 '깨소금'이라는 별명을 가졌었다.
 
그러나 감독과의 불화, 부상 등의 악재로 재능에 비해 선수로서 빛을 보지 못하며 '비운의 천재'라는 별명을 얻었다.

이제 감독으로 역량을 발휘하며 빛을 보기시작 일찍 하늘나라로 떠나게 된 것이다.
 
 
 
 
 

박영우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수원 교차로 교통사고,신호 무시하고 직진해 사망사고 발생수원 교차로 교통사고,신호 무시하고 직진해 사망사고 발생
홍준표, 서청원 향해 “불법자금은 먹어본 사람이 늘 먹는다.”직격탄홍준표, 서청원 향해 “불법자금은 먹어본 사람이 늘 먹는다.”직격탄
지은희 우승, 2009년 US 여자오픈에서 우승이후 처음지은희 우승, 2009년 US 여자오픈에서 우승이후 처음
최시원,유가족의 용서에 보답하기 위해 반려견에 대한 조치를 취해야최시원,유가족의 용서에 보답하기 위해 반려견에 대한 조치를 취해야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7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