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운동 People
김운용 전 IOC 위원 별세, 한국 스포츠 발전에 큰 족적 남겨
박영우 | 승인 2017.10.03 23:05
김운용 전 대한체육회장
김운용 전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부위원장이 3일 오전 별세했다.향년 86세
 
[박영우 기자=푸른한국닷컴] 3일 김용운 전 부위원장의 유족은 김 전 위원장이 전날 몸 상태가 좋지 않아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에 입원했다가 이날 새벽 2시 21분 별세했다고 밝혔다.
 
김 전 부위원장은 특히 ‘태권도계 대부’로 불렸다. 그는 1971년부터 대한태권도협회장을 맡아 세계태권도연맹(WTF) 창설하는 등 한국 태권도의 세계화를 이끌었다.
 
김 전 부위원장은 지난 1986년 IOC 위원에 선출된 뒤 대한체육회장, 대한올림픽위원회 위원장, IOC 집행위원과 부위원장을 지내면서 1988년 서울올림픽과 2002년 한·일 월드컵 등 국제대회 유치 등에 기여한 한국스포츠계의 원로였다.

박영우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수원 교차로 교통사고,신호 무시하고 직진해 사망사고 발생수원 교차로 교통사고,신호 무시하고 직진해 사망사고 발생
홍준표, 서청원 향해 “불법자금은 먹어본 사람이 늘 먹는다.”직격탄홍준표, 서청원 향해 “불법자금은 먹어본 사람이 늘 먹는다.”직격탄
지은희 우승, 2009년 US 여자오픈에서 우승이후 처음지은희 우승, 2009년 US 여자오픈에서 우승이후 처음
최시원,유가족의 용서에 보답하기 위해 반려견에 대한 조치를 취해야최시원,유가족의 용서에 보답하기 위해 반려견에 대한 조치를 취해야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7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