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천 교육 국사교과서 국정화
국정교과서 현장검토본, '친일·독재‘ 미화하지 않고 헌법가치 추구했다.
전영준 | 승인 2016.11.28 20:10
교육부가 국정 역사교과서(올바른 역사교과서) 현장검토본을 공개했다.
 
[전영준 푸른한국닷컴 대표]이준식 부총리겸 교육부 장관은 2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올바른 역사교과서는 학생들이 특정 이념에 치우치지 않고 균형있는 역사관과 올바른 국가관을 가질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여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 부총리는 현장검토본을 내놓으면서 “역사적 사실과 헌법가치에 충실한 대한민국 교과서”임을 강조했다.
 
교육부는 홈페이지에 “올바른 역사교과서는 사실에 입각한 균형 잡힌 대한민국 교과서다”라며 “올바른 역사교과서는 대한민국이 대한민국 임시 정부의 법통을 계승하여 수립된 국가임을 분명히 밝히고, 기존 교과서의 편향성을 극복하여 북한의 실상을 사실 그대로 서술하였다.”라고 밝혔다.
 
올바른 역사교과서에서 달라진 내용을 주요내용.사진@교육부
현장검토본에 따른 올바른 역사교과서에서 달라진 내용을 주요내용을 보면 대한민국이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법통을 계승한 한반도 유일 정부임을 명확히 했다.
 
기존 검정교과서에서는 ‘대한민국 임시 정부 법통 계승“이라면서 ‘선거가 가능한 지역에서 유일한 합법 정부”라고 밝혀 마치 북한을 배제하고 우리가 독자정부를 세운 것처럼 왜곡했다.
 
헌법가치에 대해 검정교과서는 제헌헌법 중심으로 서술하였으나 현장검토본에서는 제헌헌법은 물론 87년 헌법을 상세 서술함으로서 자유민주주의 체제에 대한 우월성을 나타냈다.
 
천안함 침몰 대해 검정교과서는 도발 주체가 불분명한 ‘천안함 침몰’로 서술하였으나 현장검토본에서는 ‘북한에 의한 천안함 피격’ 으로 서술함으로서 북한의 만행임을 분명히 했다.
 
6·25전쟁 책임에 대해 검정교과서는 남·북한 공동 책임으로 오해할 수 있는 자료를 사용했으나 현장검토본에서는 북한의 불법 남침임을 분명히 서술했다.
 
독재와 민주화운동에 대해서 현장검토본은 역대 정부 독재에 대해 사실대로 서술하였으며 4 . 19 혁명, 5 . 18 민주화 운동, 6월 민주 항쟁 등도 검정교과서와 차이 없이 서술하였다.
 
친일 반민족 행위는 별도의 소주제로 편성하여 친일 부역자의 명단과 친일 부역 행위를 상세하게 서술하였고, 이승만 정부에서 활동한 반민 특위의 한계를 분명히 하였다.

독립 운동의 경우, 항일 무장 투쟁을 별도 주제로 하여 충실히 서술하는 한편, 독립운동의 다양한 면을 볼 수 있도록 기존 검정교과서에서 소홀히 다루었던 외교 독립운동과 여성 독립 운동가에 대해서도 지면을 할애하였다.

또한, 기존 교과서가 경제성장의 성과보다 부작용에 초점을 맞췄다면, 올바른 역사교과서는 한강의 기적이라 불리는 대한민국의 눈부신 경제발전을 충분히 서술하였다.
 
올바른 역사교과서 현장검토본 공개를 통해 우려되는 것은 진보매체들이 나라사랑 차원에서 참여한 31명의 집필진들을 마치 독재정권 하수인처럼 매도하고 있다는 점이다.
 
진보매체들이 지적하고 있는 인적구성의 다양성 부족은 많은 국내 역사학자들이 국정교과서 집필을 거부하면서 불거졌기에 어쩔 수 없는 일이다.
 
하지만 가장 논란과 해석의 여지가 큰 현대사 부문에 집필진들은 사실에 입각 균형있게 서술하려고 노력하였다.

이승만 정부의 독재로 인해 대한민국의 자유 민주주의가 훼손되었음을 분명히 밝히고, 박정희 정부의 유신은 국민의 자유와 권리를 제약한 독재체제였음을 명확히 서술하였다.
 
현장 검토본은 국정 역사교과서 전용 웹페이지에 이북(e-Book) 형태로 다음달 23일까지 4주간 공개된다.
 
내용 오류나 오탈자, 비문, 이미지, 기타 의견을 내려면 휴대전화나 공공 아이핀으로 본인 인증 절차를 거쳐야 하며, 접수된 의견은 국사편찬위원회와 국립국어원의 검토를 거쳐 최종본 반영 여부가 결정된다.
 
교육부는 의견 수렴이 끝나는 다음달 23일까지 국정 역사 교과서의 향후 현장 적용 방안을 결정해 발표할 계획이다.

전영준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영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국방부,'오직 싸워 이기는 것에만 전념'다짐국방부,'오직 싸워 이기는 것에만 전념'다짐
테이 소속사 대표 사망,테이 “대표님보다는 제겐 그냥 형”애도테이 소속사 대표 사망,테이 “대표님보다는 제겐 그냥 형”애도
신세계그룹 주 35시간 근무제 실시,가장 큰 혜택은 밤늦게까지 일하는 이마트 직원들신세계그룹 주 35시간 근무제 실시,가장 큰 혜택은 밤늦게까지 일하는 이마트 직원들
박근혜 탄핵 국회 소추 가결 1주년,박근혜 전 대통령이 자초한 자업자득(自業自得)①박근혜 탄핵 국회 소추 가결 1주년,박근혜 전 대통령이 자초한 자업자득(自業自得)①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7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