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5.1.26 월 04:41
> 뉴스 > 문화 > 연예 | 연예/스포츠
     
구자억 목사, 세계 최초의 하나님의 뽕짝가수 은혜로운 트로트 찬양 선사
2014년 03월 24일 (월) 박진아 기자 pja@bluekoreadot.com

   
▲ (사진@Mnet '트로트엑스' 캡처
구자억 목사가 화제다.

[박진아 기자=푸른한국닷컴]3월 21일 방송된 Mnet '트로트엑스'(트로트X) 첫방송에서는 인천광역시에 거주하는 36세 목사 구자억 씨가 신나는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본인이 직접 작사 작곡한 세계최초의 트로트 찬양가 ‘참말이여’를 열창했다 구자억 목사는 등에 '할렐루야'라고 쓰여진 트레이닝복을 입고 익살스러운 안무까지 더해 신나는 무대를 꾸몄다.

구자억 목사는 사전 인터뷰에서 "대중방송에서 찬양가를 부르는 것을 안 좋게 보시는 분들도 많을 것 같다. 음악은 사랑을 노래하는 것인데 제가 제일 사랑하는 것을 노래하는 것이니 편견없이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구자억 목사의 독특한 모습에 무대 초반에 트로듀서들이 모두 몰리며 합격이 확정적일 것처럼 보였으나,노래가 끝날 무렵에는 아무도 구자억 목사를 선택하지 않았다.

하지만 구자억 목사는 다시한번 유명 트로트를 찬양가로 개사한 개인기를 선보여 태진아-박명수에게 선택돼 구사일생으로 선택받아 다음 라운드 진출이 확정됐다.

구자억 목사는 세계 최초로 은혜로운 뽕작가락으로 트로트 찬양가를 부르며 전도활동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
박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푸른한국닷컴(http://www.bluekoreado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류시원, 3년간의 혼인 파탄 논란 본
클라라 문자, 연예계의 갑과 을의 행
이석기 내란음모 선고, ‘음모’없는
박삼봉 사법연수원장,새벽 산책길 교통
국가정원 1호 순천만정원, 한해 44
조현아 변호인측 주장,주차장에서 차를
미국산 무기 편중 팩트 아니다.
다일복지재단 ‘술퍼목사’,2년여 전
북한은 조건없이 남북대화(南北對話)에
북한인권법 제정, 시급한 통일준비다!
박 대통령 지지율 날개없는 추락?
이석기 판결로 내란음모죄 무용지물...
북한 무너지는 것 시간문제
솜방망이 처벌 또다른 전교조 양산...
기소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