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연 산하
태풍 위파,일본 관동지역 강타 한반도는 비켜가
전재우 기자 | 승인 2013.10.16 20:56

   
▲ 사진@기상청
초대형 26호 태풍 '위파'가 일본 관동지역을 강타했다.

[전재우 기자=푸른한국닷컴]16일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최대 풍속이 초속 40m에 달하는 대형 태풍인 위파는 이날 오후 3시 홋카이도 동쪽 해상에서 시속 약 95km의 속도로 북북동진하고 있다.

태풍 '위파'의 일본 관동지역 강타로 최소 13여 명이 사망하고 50여명이 실종되는 등 인명피해가 속출함과 동시에 후쿠시마 원전도 위협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도쿄에서 120㎞ 떨어진 이즈오섬의 오시마 마을 등지에서는 오늘 새벽 3∼4시 사이에 75년 전 관측을 시작한 이후 가장 많은 시간당 122.5㎜의 강수량을 기록하는 등 폭우가 쏟아졌다.


이 폭우로 오시마 마을에서 강물 범람과 산사태로 주택 수십채가 무너지면서 최소 7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쿄전력은 후쿠시마에서는 원전 단지 안의 오염수 저장 탱크를 둘러싸고 있는 보의 수위가 빗물 때문에 높아져 제방 안에 고여있던 저농도 오염수 300t 분량을 방출했다고 밝혔다.

위파는 도쿄에 접근한 태풍 가운데 10년 만에 가장 강력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그러나 위파는 한반도에는 상륙하지 않아 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전재우 기자  efjproject@naver.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제60회 무역의날 기념식제60회 무역의날 기념식
선거구 획정안 국회 제출, 인천·경기 +1석씩, 서울·전북 -1석씩선거구 획정안 국회 제출, 인천·경기 +1석씩, 서울·전북 -1석씩
조희대 대법원장 후보자, 조희대 대법원장 후보자, "전임 대법원장의 실패 반면교사로 삼겠다.“
'서울윈타 2023으로 오세요''서울윈타 2023으로 오세요'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3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