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4.12.19 금 19:47
> 뉴스 > 문화 > 역사
     
‘한국의 3대 미신’, ‘한국의 3대 거짓말’과 다를 바 없는 사실
2012년 12월 05일 (수) 유성남 기자 news3@bluekoreadot.com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한국의 3대 미신’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화제다.

[푸른한국닷컴 유성남 기자]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한국의 3대 미신’이라는 제목의 대화 내용을 캡처한 사진 한 장이 공개돼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었다.

게시물에 따르면 '한국의 3대 미신'으로 ‘선풍기 틀고 자면 죽는다’, ‘야동을 보면 강간범이 된다’, ‘대학가면 여자친구 생긴다’ 등이다.

그러나 선풍기를 틀고 밀폐된 공간에서 사망한 사람도 있고 성인 음란물을 보고 강력 성범죄를 저지른 경우가 많아 미신이라고 보기 어렵다는 평이다. 또한 대학가면 무조건 여자친구 생기는 것도 넌센스다.

네티즌들은 "한국의 3대 미신은 미신이 아니라 사실", "미신인지 희망사항인지 헷갈려", "대학가서 여친친구 무조건 만나는 것은 거짓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위에서 언급한 미신들은 한국의 3대 거짓말인 “노인네들이 일찍 죽고 싶다,”,“처녀가 시집 안간다”,“장사하는 사람이 남는 것 없다”와 다를 바 없는 사실이다.
 

공감
유성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푸른한국닷컴(http://www.bluekoreado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성현아 항소심,주홍글씨 지우려 눈물로
조현아 부사장 안하무인 행동,사무장과
박지원 의원,“대통령 동생들(박근령,
신은미!, 아무리 욕을 해보아도 분이
‘나는 종북이 싫어요’를 외친 오세현
오원춘과 박춘봉,수원시민들을 불안과
김대중, 노무현, 이명박 정권과 현
박근혜 대통령 참모와 장관들은 ‘대통
천주교를 분열시키고 남남갈등을 조장하
조현아의 '땅콩리턴'과 '땅콩박사'
"축" 통진당 해산(동영상)
이번 기회를 종북척결 기회로 삼자...
문희상 고발 및 배후 운운하는 황...
통진당 해산이 국민의 명령이다.
박지원 북에 조화 바치고 지령 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