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4.7.28 월 14:27
> 뉴스 > 문화 > 역사
     
‘한국의 3대 미신’, ‘한국의 3대 거짓말’과 다를 바 없는 사실
2012년 12월 05일 (수) 유성남 기자 news3@bluekoreadot.com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한국의 3대 미신’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화제다.

[푸른한국닷컴 유성남 기자]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한국의 3대 미신’이라는 제목의 대화 내용을 캡처한 사진 한 장이 공개돼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었다.

게시물에 따르면 '한국의 3대 미신'으로 ‘선풍기 틀고 자면 죽는다’, ‘야동을 보면 강간범이 된다’, ‘대학가면 여자친구 생긴다’ 등이다.

그러나 선풍기를 틀고 밀폐된 공간에서 사망한 사람도 있고 성인 음란물을 보고 강력 성범죄를 저지른 경우가 많아 미신이라고 보기 어렵다는 평이다. 또한 대학가면 무조건 여자친구 생기는 것도 넌센스다.

네티즌들은 "한국의 3대 미신은 미신이 아니라 사실", "미신인지 희망사항인지 헷갈려", "대학가서 여친친구 무조건 만나는 것은 거짓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위에서 언급한 미신들은 한국의 3대 거짓말인 “노인네들이 일찍 죽고 싶다,”,“처녀가 시집 안간다”,“장사하는 사람이 남는 것 없다”와 다를 바 없는 사실이다.
 

공감
유성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푸른한국닷컴(http://www.bluekoreado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유병언 사망,불면의 밤을 보낸 사람들
이정현 지지율 상승 국면,이제는 개표
유대균 박수경 체포당시 오피스텔 CC
경복궁 야간개장,한여름밤의 고즈넉한
서울 동작을 여론조사 및 역대 선거통
나경원 노회찬 지지율 초접전(?),나
전기발전보일러 대중화,정부의 보조금없
박 대통령, 하계휴가는 청와대서 조용
4대 종단 종교 지도자 이석기 탄원서
[7.30 재보궐선거 충청권 ④]대덕
새민련의 공권력 무력화를 막아라!
새민련 세월호 이용 정치장사 그만...
세월호 농성에 까마귀 떼처럼 모여...
국민을 우롱하는 야합정치는 치졸한...
유병언과 인생무상
오승환 23세이브,일본언론 "센트럴리
손흥민 몸싸움,월드클래스로 거듭나기
브라질 관중 격노의 눈물,그러나 이영
류현진 디트로이트전 등판,메이저리그
홍명보 감독 유임,출발부터 구슬을 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