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4.10.25 토 18:08
> 뉴스 > 문화 > 역사
     
‘한국의 3대 미신’, ‘한국의 3대 거짓말’과 다를 바 없는 사실
2012년 12월 05일 (수) 유성남 기자 news3@bluekoreadot.com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한국의 3대 미신’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화제다.

[푸른한국닷컴 유성남 기자]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한국의 3대 미신’이라는 제목의 대화 내용을 캡처한 사진 한 장이 공개돼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었다.

게시물에 따르면 '한국의 3대 미신'으로 ‘선풍기 틀고 자면 죽는다’, ‘야동을 보면 강간범이 된다’, ‘대학가면 여자친구 생긴다’ 등이다.

그러나 선풍기를 틀고 밀폐된 공간에서 사망한 사람도 있고 성인 음란물을 보고 강력 성범죄를 저지른 경우가 많아 미신이라고 보기 어렵다는 평이다. 또한 대학가면 무조건 여자친구 생기는 것도 넌센스다.

네티즌들은 "한국의 3대 미신은 미신이 아니라 사실", "미신인지 희망사항인지 헷갈려", "대학가서 여친친구 무조건 만나는 것은 거짓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위에서 언급한 미신들은 한국의 3대 거짓말인 “노인네들이 일찍 죽고 싶다,”,“처녀가 시집 안간다”,“장사하는 사람이 남는 것 없다”와 다를 바 없는 사실이다.
 

공감
유성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푸른한국닷컴(http://www.bluekoreado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차지철,살아서는 '월권행위'로 죽어서
신해철 패혈증 증세,배우 박용식과 황
이재명 성남시장,“실실 쪼개고 웃어서
김무성 지지율 하락은 개헌론이, 박원
에볼라 치료제,이제는 경제성이 아니라
이외수 위암 투병,입원 전“쓰러질 때
박근혜 대통령 지지율 하락세,전통적
신해철 장협착증 수술,원인은 불규칙한
공무원연금 개혁안 추진,하위직 공무원
KB금융지주 회장 윤종규 전 부사장
김정은의 특명, 대북전단(삐라)를...
영화 다이빙벨의 악의적 제작 의도...
북한 김정은은 대북전단에 떨고 있...
전작권 인수? 추진은 시기상조다.
불법집회 국민감시단 발족식(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