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운동
KBO FA 명단 34명 공시 A등급 8명
박영우 | 승인 2023.11.16 16:38
2024 시즌 KBO 스토브리그가 문을 열었다.
 
[박영우 기자=푸른한국닷컴] KBO(한국야구위원회)는 지난 15일 2024년 자유계약선수(FA) 자격 선수 명단을 공시했다. 올해 FA 시장에는 신규 12명과 재자격 8명, 자격 유지 14명 등 총 34명이 FA(자유계약선수) 자격을 얻었다. 이중 A등급은 8명, B등급은 14명, C등급은 12명이다.
 
구단 별로는 SSG 랜더스가 6명으로 가장 많고,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가 5명, 롯데 자이언츠가 4명, kt wiz와 두산 베어스, KIA 타이거즈, 키움 히어로즈가 3명, NC 다이노스와 한화 이글스는 각각 1명씩이다.
 
2024년 FA 자격 선수는 공시 후 2일 이내인 11월 17일(금)까지 KBO에 FA 권리 행사의 승인을 신청해야 하며, KBO는 신청 마감 다음 날인 11월 18일(토) FA 권리를 행사한 선수들을 FA 승인 선수로 공시할 예정이다.
 
FA 승인 선수는 공시 다음날인 11월 19일(일)부터 모든 구단(해외 구단 포함)과 선수계약을 위한 교섭이 가능하다.
 
우선 29년 만에 한국시리즈(KS) 우승을 차지한 LG는 선발 투수 임찬규를 비롯해 불펜 함덕주, 내야수 김민성, 서건창 등이 자격을 취득했다.
 
주장 오지환도 FA 자격을 취득했으나 올해 1월 계약기간 6년 총액 124억 원에 다년 계약을 맺어 시장에 나올 수 없다.

준우승팀 kt wiz는 마무리 투수 김재윤이 FA 자격을 취득할 수 있다. 불펜 주권과 베테랑 내야수 박경수도 FA 대상자다.
 
NC 다이노스는 불펜 투수 심창민 1명만 FA 자격을 얻었고, SSG 랜더스는 포수 이재원과 김민식이 FA로 풀린다. 베테랑 투수 문승원, 박종훈, 간판 내야수 최정과 외야수 한유섬도 공시됐으나 모두 장기계약으로 묶여있다.
 
두산은 올해 타자 FA 최대어로 꼽히는 내야수 양석환과 불펜 홍건희가 풀린다. 양석환은 주전 1루수 자원으로, 홍건희는 필승조급 활약을 펼쳤기에 다수 구단이 경쟁할 것으로 보인다.
 
베테랑 투수 장원준은 FA 자격을 얻었으나 일찌감치 은퇴를 선언했다.
 
KIA 타이거즈는 최고의 타격감을 갖춘 내야수 김선빈이 시장에 나온다. 1989년생으로 나이는 적지 않지만, 여전히 주전급으로 활용할 수 있다. 공격력이 좋은 고종욱도 FA 대상이다.
 
새로운 체제로 도약을 노리는 롯데에선 베테랑 내야수 안치홍과 외야수 전준우가 각각 생애 두 번째 FA 자격을 얻었다. 불펜투수 신정락도 이름을 올렸다. 토종 에이스 박세웅은 롯데와 다년 계약해 시장에 나오지 않는다.
 
삼성에선 '끝판왕' 오승환이 FA로 풀린다. 은퇴와 선수 연장 여부를 두고 어떤 선택을 할지 관심이 쏠린다. 내야수 강한울과 외야수 김헌곤, 불펜 김대우도 FA 대상이다.
 
한화는 베테랑 선발 장민재가, 키움은 베테랑 불펜 임창민과 외야수 이용규, 국가대표 포수 이지영이 FA 자격을 취득했다.
 
A등급의 선수를 외부 FA로 영입할 경우에는, 영입한 구단이 원소속 구단에 직전 연봉의 200%와 20인 보호선수를 제외한 1명, 또는 직전 연봉 300%를 보상해야 한다.
 
B등급은 직전 시즌 연봉 100%와 보호 선수 25명 외 1명 또는 직전 시즌 연봉의 200%를 줘야 한다. C등급은 선수 보상이 없고, 직전 연봉의 150%를 보상하면 된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영우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고체연료 추진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고체연료 추진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
군, 고체연료 추진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민간위성 탑재군, 고체연료 추진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민간위성 탑재
윤석열 대통령, 기획재정부 등 6개 부처 개각 단행윤석열 대통령, 기획재정부 등 6개 부처 개각 단행
김용 구속은 이재명 구속 예고편김용 구속은 이재명 구속 예고편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3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