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운동 연예/스포츠
류현진 2승, 다양한 구종과 칼날 같은 제구력,빼어난 경기운영 능력 로 팀 승리 견인
박영우 | 승인 2023.08.21 17:54
토론토 블루제이스 홈페이지 영상화면 캡처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7·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시즌 2승을 기록했다.
 
[박영우 기자=푸른한국닷컴] 류현진은 21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2023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와 원정경기에 선발등판해 5이닝 4피안타 1볼넷 7탈삼진 2실점(비자책)으로 호투하며 팀의 10-3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 승리로 류현진은 시즌 2승(1패)을 올렸다. 지난 14일 시카고 컵스전에서 5이닝 2실점(비자책)으로 복귀 첫 승을 달성한 이후 2경기 연속 승리를 챙겼다. 14이닝 연속 비자책 행진도 이어갔다. 평균자책점도 2.57에서 1.89로 떨어졌다./
 
류현진은 이날 직구가 최고구속 144km, 평균구속 141km를 기록하며 구위로 타자들을 압도하지는 못했다. 대신 체인지업, 커브, 컷 패스트볼 등 다양한 공을 섞어 던지면서 타자들의 타이밍을 효과적으로 뺏었다.
 
특히 100km 초반대 슬로 커브는 마지막 고비에서 큰 위력을 발휘했다. 5회말 2사 1·2루에서 엘리 데 라 크루스를 106km짜리 커브로 삼진으로 이닝을 마무리해 팬들을 감탄케 했다.
 
류현진은 지난해 6월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 후 1년간 길고 긴 재활을 성공적으로 마쳤음을 입증했다. 올 시즌 4경기 2승 1패 평균자책점 1.89로 부활의 날갯짓을 펼치고 있다.
 
류현진은 경기 종료 후 현지 언론과 인터뷰에서 '오늘 커브에 몇 점을 주고 싶나'라는 질문을 받은 뒤 "100점 만점에 100점"이라고 답하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 "상대가 매우 공격적으로 나올 것으로 생각했기 때문에 빠르게 (유리한) 카운트를 잡으려고 노력했던 부분이 주효했다"며 지능적인 피칭을 했음을 강조했다.
 
존 슈나이더 토론토 감독도 류현진의 피칭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상대 타자들의 공격적인 성향을 잘 이용했다. 정말 잘했다"고 치켜세웠다.
 
류현진은 동료들의 실책으로 위기속에서 냉정함을 잃지 않았다. 2회 말 좌익수 희생플라이 상황에서 ‘커트맨’의 악송구로 내주지 말아야 할 실점을 두 개나 내줬다. 실책에 의한 점수는 류현진의 자책점으로 기록되지 않았다.
 
어이 없는 실책 직후에는 1루수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가 송구 실책으로 주자를 출루시키며 위기가 계속됐다.
 
하지만 류현진은 흔들리지 않고 자신의 피칭에 집중했다. 침착하게 다음 타자를 직선타로 잡아내며 추가 실점을 막았다.
 
5회 선두타자 연속 안타로 내준 무사 1·2루 위기에서도 류현진은 공격적이면서도 안정적인 제구를 앞세워 무실점으로 이닝을 마쳤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영우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고체연료 추진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고체연료 추진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
군, 고체연료 추진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민간위성 탑재군, 고체연료 추진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민간위성 탑재
윤석열 대통령, 기획재정부 등 6개 부처 개각 단행윤석열 대통령, 기획재정부 등 6개 부처 개각 단행
김용 구속은 이재명 구속 예고편김용 구속은 이재명 구속 예고편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3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