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통일 안보 디펜스포커스
공군,제41회 공중전투 요격통제대회 시상식
고성혁 | 승인 2020.10.20 15:51
제41회 공중전투 요격통제대회 수상자. 사진@공군
지상통제체계 부문 전성환 준위, 공중통제체계 부문 김병용 준위, ‘골든아이’로 선발

[고성혁 군사전문기자] 공군은  20일, 방공관제사령부에서 제41회 공중전투 요격통제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
 
2020년 최우수 방공무기통제사(이하 ‘통제사’) ‘골든아이’에 지상통제체계(MCRC) 부문 전성환 준위(항공무기통제 준사관 5기, 만 29세)와 공중통제체계(E-737 항공통제기) 부문 김병용 준위(항공무기통제 준사관 5기, 만 32세)가 선발되어 합참의장상을 수상했다.
 
1980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 41회를 맞이한 공중전투 요격통제대회(이하 ‘통제대회’)는 항공통제 요원들의 작전 수행능력을 평가하는 역사와 전통을 가진 대회이며, 우승자에게는 방공관제사령부의 슬로건인 ‘하늘을 지키는 잠들지 않는 눈’에서 착안한 ‘골든아이’의 칭호가 부여된다.
 
통제사는 공중으로 침투하는 적기를 격추하기 위해 아군 요격기를 가장 좋은 위치까지 인도하는 요격관제 임무를 수행한다. 통제사는 공중이라는 3차원 공간에서 적기의 고도, 속도, 침투 방위와 적기에 대한 아군 요격기의 상대적 위치 등을 고려하여 조종사에게 최적의 접근고도와 속도, 방위를 제공해야 한다.
 
때문에 빠른 속도로 이동하는 아군기를 적기의 후미로 신속하게 유도하기 위해서는 정확한 판단력과 신속한 순발력을 필요로 한다. 어떤 지형이나 표지판이 존재하지 않는 공중에서 특정 공간에 항공기를 위치시키고 그들의 이동경로를 결정하는 통제사들은 전투기의 살아있는 방향타 역할을 수행한다.
 
이번 대회는 부대별 예선을 통과한 68명의 작전 요원들(통제사 18명, 통제지원 14명, 공중감시 24명, 식별 12명)이 6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본선에 참가하여 기량을 겨뤘다.
 
통제사들은 가상의 적기가 우리의 영공을 침범한 상황에서 아 전투기가 최적의 위치를 선점하여 적기를 제압할 수 있도록 전장상황을 종합적으로 판단하고 통제하는 능력에 대해 면밀하게 평가받았다. 특히, 올해 대회부터 평가관을 확대하고 통제사 대상 임무 조종사 평가표를 개선하는 등 평가에 대한 공정성과 객관성을 작년보다 한층 강화했다.
 
올해 대회에서 ‘골든아이’로 선정된 전성환·김병용 준위는 2015년 특별 임용시험을 통해 항공통제 임무를 수행하는 항공무기통제 준사관으로 임관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고성혁  sdkoh4061@naver.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육군사관학교, 벚꽃 만개 시기 맞춰 부대개방육군사관학교, 벚꽃 만개 시기 맞춰 부대개방
전우원 석방, 바로 광주로 이동전우원 석방, 바로 광주로 이동
김민재 사과,“ 태극마크의 의미와 무게와 모든 것들 모르고 가볍게 생각했다”김민재 사과,“ 태극마크의 의미와 무게와 모든 것들 모르고 가볍게 생각했다”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사퇴,후임에 조태용 주미대사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사퇴,후임에 조태용 주미대사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3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