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연 산하 포토뉴스
부산 시간당 최대 80mm '물폭탄'…침수·붕괴 피해 속출
박영우 | 승인 2020.07.24 21:06
23일 부산에 시간당 50mm 이상 폭우가 쏟아지면서 도로 침수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사진은 연제구 홈플러스 인근.(부산경찰청 제공)© 뉴스1

(부산=뉴스1) 박세진 기자 = 부산에 호우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도로 침수와 담벼락 붕괴 등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23일 오후 9시13분께 부산 중구 배수지길 인근 체육공원 2m 높이 담벼락이 무너지면서주차된 차량 3대가 쏟아진 벽돌에 파손됐다. 또한 도로에 벽돌이 흩어져 왕복 2차로가 통제됐다.

이날 오후 9시21분에는 부산 남구 용당동 레미콘 공장 앞 도로에 인근 야산의 토사가 쏟아져 도로 2개 차선이 통제됐다. 경찰은 즉각 교통 통제에 나섰고 관할 남구청에 현장 상황을 통보했다.

이어 오후 9시26분께 수영구 광안동 옹벽이 붕괴되면서 주택을 덮쳐 2명이 구조되고 6명이 대피했다. 오후 10시15분께에는 해운대구 우동 노보텔 지하주차장에 있던 3명이 급류에 휩쓸렸으나 구조됐다.
 
23일 오후 9시13분께 부산 중구 배수지길 인근 체육공원 2m 높이 담벼락이 무너지면서 쏟아진 벽돌이 주차돼 있던 차량 3대를 파손했다. 도로에 벽돌이 흩어지면서 왕복 2차로가 통제되고 있다. 이 시각 부산에는 호우 경보가 발효된 가운데 시간당 5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부산경찰청 제공)2020.7.23/뉴스1 © News1 박세진 기자

낙동강 수위가 오르면서 덕천 배수장 인근 1.5km 구간과 서면 로터리 부근 중앙대로, 센텀시티 APEC로, 사상구청 로터리, 새벽 로터리, 영락공원 굴다리 등 도로가 침수돼 통제됐다.

이밖에도 기장군 기장교리 인근 도로와 광안리 해수욕장 호안도로, 연산동 홈플러스 인근, 가야 굴다리, 해운대 중동 지하차도, 부전동 삼정타워 앞 도로도 침수돼 차량이 물에 잠기는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도시철도 1호선 부산역 지하 대합실에도 물이 들어차고 있다.

이날 오후 4시10분부터 온천천 세병교, 연안교, 수연교 하부도로도 침수돼 통제됐다.
 
23일 부산에 폭우가 내리면서 도로와 차량 침수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부산경찰청 제공)© 뉴스1

부산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 부산에 호우경보가 발효된 가운데 시간당 50~80mm에 달하는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호우경보는 3시간 강우량이 90mm 또는 12시간 강우량이 180mm를 넘을 것으로 예상될 때 발효된다.

23일 자정부터 오후 9시30분까지 부산 대청동 관측소 기준 139.3mm에 달하는 비가 내렸다. 지역 별로 사하구 133.5mm, 해운대구 131.5mm 등으로 집계됐다.

부산에는 이날 오후 9시30분을 기점으로 강풍주의보도 발효됐다. 강풍주의보는 풍속이 초속 14m 이상 또는 순간풍속이 초속 20m 이상이 예상될 때 발효된다.
 
침수된 부산 해운대구 센텀시티 일대.(부산경찰청 제공)© 뉴스1

24일 오전 3시까지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

오는 25일까지 이어질 비의 예상강수량은 70~150mm이다. 곳에 따라 20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장마철에 이미 많은 내린 비로 인해 산사태, 저지대와 주택 침수 등 시설물 피해에 대한 대비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박영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미래통합당 지도부,한강홍수통제소 방문미래통합당 지도부,한강홍수통제소 방문
반포한강공원 가득 들어찬 한강물반포한강공원 가득 들어찬 한강물
윤석열, “법은 누구에게나 공평하게 적용되고 집행되어야”윤석열, “법은 누구에게나 공평하게 적용되고 집행되어야”
서울은 천박한 도시이다서울은 천박한 도시이다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0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