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역사
573돌 한글날, 문 대통령“글을 깨친 힘으로 산업화와 민주화를 동시에 이끌어”
서원일 | 승인 2019.10.09 20:09
광화문 세종대왕상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573돌 한글날을 맞아 도심 곳곳에서 세종대왕의 애민정신과 나랏말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다채로운 행사가 열렸다.
 
광화문광장 세종대왕상 앞과 한글을 창제한 공간인 옛 집현전이 있던 경복궁 수정전에선 외국인 관광객들이 한글 창제원리를 배울 수 있는 시간을 보냈다.
 
573돌 한글날을 맞아 문재인 대통령은 "3·1 독립 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주년에 맞는 뜻깊은 한글날"이라면서 "세종대왕의 애민 정신과 일제강점기 한글을 지켜낸 독립운동가들의 민족 정신을 되새긴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어 "1945년 78%였던 문맹률은 1958년 4.1%로 줄었고, 글을 깨친 힘으로 산업화와 민주화를 동시에 이끌 수 있었다"면서 "국어학자들이 목숨으로 지킨 한글이 새로운 나라를 만드는 마중물이 되었던 것"이라고 강조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원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설리 사망, 한국은 물론 미국, 중국 팬들 애도의 물결설리 사망, 한국은 물론 미국, 중국 팬들 애도의 물결
정경심 침대수사, 조사 받는 시간보다 조사 열람 시간이 휠씬 길어정경심 침대수사, 조사 받는 시간보다 조사 열람 시간이 휠씬 길어
날씨예보, 가을에서 초겨울로날씨예보, 가을에서 초겨울로
설리 사망, 심한 우울증으로 스스로 극단적 선택설리 사망, 심한 우울증으로 스스로 극단적 선택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9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