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법치 행정
문재인 지지율,KBS조사에서 한달 전보다 5.3% 하락
서원일 | 승인 2019.09.12 17:02
문재인 지지율.사진@KBS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으로 영향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12일 KBS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발표한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 평가 조사결과 부정평가가 53.3%, 긍정평가가 44.8%로 나왔다.
 
KBS 여론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에 대한 부정 평가가 긍정을 앞지른 건 처음으로 이번 여론조사는 지난 광복절 조사 이후 4주 만에 이뤄진 것이다.
 
광복절 조사에서는 긍정평가가 50.1% 부정평가가 46.9%로 긍정평가가 부정평가보다 3.2% 앞섰다. 4주 동안 정국을 뒤흔든 이슈는 조국 장관 임명이었다..
 
문재인 대통령이 공약으로 내세워 추진 중인 정책 중에 가장 잘한 분야를 물은 결과 '남북관계 및 외교 정책' 이 여전히 가장 잘한 분야로 꼽혔다.
 
그런데 취임 1주년 조사(2018년 5월) 때 남북관계와 외교정책을 선택했던 응답자가 64.5%였다. 이번 조사에선 25.8%로 뚝 떨어졌다.
 
그런데도 남북·외교 관계가 가장 잘한 정책으로 선택됐다. 그 만큼 문재인 대통령의 정책들이 국민들에게 공감을 받지 못하고 있다는 반증이다.
 
그다음은 '저출산 고령화 등 복지정책' (13.4%), '적폐청산 및 정치개혁' (12%)이 잘한 분야라는 답이 나왔습다. 집값 안정 등 부동산정책 (5.4%) 사교육비 절감 등 교육정책(4.3%)이 그다음이지만 비율은 한 자릿수다.
 
주목할 것은 28.7%에 달하는 '모름/무응답' 의 비율이다. 응답자 4명 가운데 1명 이상이 문재인 정부가 잘한 분야를 묻는 질문에 모르겠다고 답하거나 '이거다'라고 답하지를 못한 것이다.
 
정당별 지지도 조사에서는 더불어민주당이 33.7%, 자유한국당이 22.7%로 나타났다. 4주 전 광복절 때 조사와 비교해 보면 민주당은 4.8% 포인트 떨어졌고 한국당은 3.1% 포인트 올랐다.
 
정당 지지도에 조국 이슈가 영향을 미쳤는지 조사에서는 응답자 가운데 8.4%가 지지정당이 바뀌었다고 답했다. 그 두 배에 달하는 16.9%는 지지정당을 바꿀지 고민 중이라고 답했다.
 
이번 조사는 2019년 9월 10일~11일(2일간)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1,000명(유선 202명, 무선 798명)을 대상으로 면접원에 의한 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실시했다. 95% 신뢰 수준, 최대허용 표집 오차 ±3.1%포인트.응답률은 19.2%(총 5,220명과 통화, 그중 1,000명 응답 완료).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원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황금변기 도난, 4만원 입장권 구매하면 실제 볼 일을 볼 수 있었던 70억 원 상당의 예술작품황금변기 도난, 4만원 입장권 구매하면 실제 볼 일을 볼 수 있었던 70억 원 상당의 예술작품
류여해,황교안 앞에서 무릎 끓고“탄핵 무효임을 외쳐달라”고 부탁류여해,황교안 앞에서 무릎 끓고“탄핵 무효임을 외쳐달라”고 부탁
류현진 부활,적지에서 디그롬 상대로 무실점 완벽투류현진 부활,적지에서 디그롬 상대로 무실점 완벽투
KBS, 1억원 이상 고액연봉자 전체 직원의 60% 이상KBS, 1억원 이상 고액연봉자 전체 직원의 60% 이상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9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