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통일 치안
오정연 심경고백, 폭로성 업로드글 삭제 선언 강타는 뮤지컬 하차
박진아 | 승인 2019.08.07 21:07
아나운서 오정연
그룹 H.O.T. 출신 강타(39)와 연인관계였던 아나운서 오정연(36)이 심경을 고백했다.
 
[박진아 기자=푸른한국닷컴] 7일 오정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지난 2일 업로드한 글은 이제 많은 분들이 보셨기에 접어두도록 하겠습니다 수많은 격려와 위로의 메시지들을 잊지 않겠습니다'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오정연은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타와 우주안의 이름이 오른 실시간 검색어 순위를 캡처해 올리고 연인의 배신으로 인해 상처를 받았던 사실 있다고 공개했다.

오정연은 "반년 가량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며 하루가 멀다고 만나온 연인이 다른 여자와 한 침대에서 발견되면 충격일 수밖에 없다.“고 폭로했다,
 
오정연은 "이 일은 2년 전 내가 직접 겪은 일이고 나는 그 이후 큰 상처를 받아 오래도록 힘들었다. 어렵게 극복해 행복하게 잘 살고 있는데, 어제와 오늘 실검에 떠 있는데 당사자의 이름을 보니 다시 그때 악몽이 떠오른다"고 토로했다.
 
강타는 4일 자신의 SNS를 통해 최근 불거진 스캔들에 대해 사과하며 신곡 발표를 취소했다. 6일에는 출련진 뮤지컬에서 하차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진아  pja@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탈북자가 무슨 벼슬이냐?탈북자가 무슨 벼슬이냐?
해군 중장, 여군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해군 중장, 여군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
성현아 생활고, 온갖 고난 극복하고 추억으로 만들어성현아 생활고, 온갖 고난 극복하고 추억으로 만들어
유니클로 광고 중단, 80년 전 광고자막이 강제징용과 위안부 동원 연상시켜유니클로 광고 중단, 80년 전 광고자막이 강제징용과 위안부 동원 연상시켜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9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