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통일 안보 포토뉴스
정경두 국방부장관, 미국 국가안보보좌관 접견
고성혁 | 승인 2019.07.24 23:15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7월 24일 오전, 방한 중인 존 볼턴(John R. Bolton) 미국 국가안보보좌관을 접견했다. 사진@국방부
[고성혁 군사전문기자]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7월 24일 오전, 방한 중인 존 볼턴(John R. Bolton) 미국 국가안보보좌관을 접견하고,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정착을 위한 한미 양국 간 공조를 포함한 양국 간 주요 안보현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양측은 굳건한 한미동맹 관계가 한반도 안보상황의 역동적인 변화를 견인하였다고 평가하면서, 앞으로도 한미의 공동 목표인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을 달성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또한, 양측은 한일 안보협력을 지속 유지해 나가야한다는데 의견을 같이 하면서, 한일 및 한미일 안보협력 발전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고성혁  sdkoh4061@naver.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성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태백산 눈꽃 산행태백산 눈꽃 산행
박선영 아나운서 사표, 결혼 아냐  청와대 부대변인 설박선영 아나운서 사표, 결혼 아냐 청와대 부대변인 설
원종건 영입인재 자격 반납,국민들 감동의 눈물 흘리게 하고 여친은 눈물짓게 해  추락원종건 영입인재 자격 반납,국민들 감동의 눈물 흘리게 하고 여친은 눈물짓게 해 추락
안철수, 손학규에게“내 방 빼‘요구 손학규는 '손학규당' 만들려 거부안철수, 손학규에게“내 방 빼‘요구 손학규는 '손학규당' 만들려 거부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0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