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통일 국제
위베르특공대, 임무가 비밀인 프랑스군 최고의 엘리트 부대로 꼽혀
서원일 | 승인 2019.05.13 05:19
프랑스 해군의 위베르 특공대. 사진@온라인커뮤니티
프랑스 해군 특수부대인 위베르특공대가 관심을 끌고 있다.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국내 언론들과 프랑스 정부에 따르면, 지난 9일 밤 해병대 산하 특수부대인 위베르특공대가 서아프리카 부르키나파소의 이웃 국가인 베냉 북부에서 여행 중 납치된 프랑스인 2명과 한국인 1명, 미국인 1명 등 4명을 구출했다.
 
이번에 구출된 사람들은 2019년 5월 1일, 서아프리카 베냉 공화국 북쪽에 있는 코끼리와 사자 등 야생동물 서식지인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펜드자리 국립공원에서 납치되었다.
 
프랑스군과 미군이 운용하는 드론은 베냉에서 부르키나파소로 이동하는 납치범들의 움직임을 관찰했으며 위베르 특공대 20여명이 헬기로 급파되었다.
 
9일 밤에 작전이 시작되어 인질범 6명 중 4명은 사살되었고 2명은 도주했다. 프랑스인 2명을 무사히 구출했고 납치된 지 28일이 된 미국인 1명과 한국인 40대 여성 1명도 구조했다.
 
이 구출과정에서 특공대원들은 비밀리에 인질범들에게 다가갔지만 인질이 위험할까 봐 총을 쏘지 않고 맨몸으로 인질범들을 향해 돌진하다 10m 앞에서 발각돼 2명의 특수부대이 총격을 받고 숨졌다.
 
프랑스와 국내에서도 숨진 대원들에 대한 추모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프랑스인 관광객 2명 등 구출된 미국인과 한국인에 대한 비판 여론이 나왔다.

그런 가운데 국내는 물론 국제사회에서는 이번 작전에 참여한 위베르특공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위키백과>에 따르면 위베르특공대는 1944년 노르망디 상륙작전 중 전사한 제1해군특공대대 소속 오귀스탱 위베르(Augustin Hubert) 중위의 이름을 딴 부대로 주로 프랑스 국외정보국인 대외안보총국(DGSE)과 함께 비밀임무를 수행한다.
 
위베르특공대는 프랑스군 최고의 엘리트 부대로 꼽히는 5개 특공대 중 하나로 대테러, 인질구출, 수중폭파 작전이 주 임무다. 100명 규모로 대대급 부대로 2개 중대로 구성되어 있다.
 
그린 베레를 쓰는 프랑스 해군의 특수부대는 700명 규모에 6개 대대로 구성되는 데 그 중에서 위베르 특공대가 가장 유명하다.
 
위베르 특공대는 혹독한 훈련과 뛰어난 임무 수행 능력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정평이 나 있으며 대부분 임무가 비밀에 붙여져 있다.
 
한편 프랑스군에 의해 구출된 40대 중반 한국 여성 장모씨는 11일 프랑스 정부 전용기 편으로 파리 외곽 공군 기지에 도착했다.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원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부부의 날, 딩크족 유행으로 취지가 퇴색되고 있어부부의 날, 딩크족 유행으로 취지가 퇴색되고 있어
류현진 6승,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 등극류현진 6승,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 등극
마라도함 시운전, 한반도 남방해역과 해상교통로 수호 담당마라도함 시운전, 한반도 남방해역과 해상교통로 수호 담당
김원희,인생에서 사랑과 명예 모두 얻어 귀감김원희,인생에서 사랑과 명예 모두 얻어 귀감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9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