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운동 연예/스포츠
프로야구 개막전 1호 기록들, 첫 안타 LG 이형종·첫 홈런 NC 베탄코트 등
박영우 | 승인 2019.03.23 18:39
한국야구위원회(KBO)페이스북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정규시즌에서 첫 기록들이 양산됐다.
 
[박영우 기자=푸른한국닷컴] 23일 한국야구위원회(KBO)에 따르면, 이날 전국 5개 구장에서 진행된 개막전에 역대 최다인 총 11만4028명의 관중이 찾았다.
 
이날 개막전에서 한화와 두산전은 두산이 한화를 5:4로 KT와 SK전은 SK가 7:4로 승리로 했으며, LG와 기아전은 LG가 2:0으로 삼성과 NC전은 NC가 7:0을 키움과 롯데전은 키움이 7:4로 승리하며 개막전 첫 승리를 기록했다.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에서는 각 분야에서 1호 기록이 탄생되었다.
 
첫 안타는 LG의 이형종이 정확하게 오후 2시에, 첫 2루타는 LC의 박용택이 오후 2시 24분에, 첫 홈런은 NC의 베탄코트가 1회말인 오후 2시15분에 삼성의 맥과이어를 상대로 쏴 올렸다.
 
첫 득점은 KT의 황재균이 1회초 오후2시 10분에 기록했으며 타점은 KT의 유한준이 1회초인 오후2시10분에 SK 김광현을 상대로 뽑아냈다.
 
도루는 롯데의 아수아헤가 6회말인 오후4시18분에 기록했으며 첫 사구는 삼성의 박해민이 1회초 오후 2시36분 NC 윌슨을 상대로 기록했다.
 
첫 탈삼진은 기아의 양현종이 1회초 오후 2시5분 LG 김현수를 상대로 기록했으며 첫 병살타는 LG의 오지환과 삼성의 구자옥이 1회초 오후 2시2분에 기록했다.
 
실책은 삼성의 맥과이가가 1회말 NC의 노진혁 타석 때 기록했으며 첫 비디로판독은 2회말 KIA의 이명기 타석시 세이프 상황에서 LG측의 요구로 진행됐으나 세이프가 인정됐다.


박영우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휘성 에이미 녹취록 공개, 에이미 사과는 접수 악플러 처벌은 총력휘성 에이미 녹취록 공개, 에이미 사과는 접수 악플러 처벌은 총력
문재인이 망친경제 피해자는 국민문재인이 망친경제 피해자는 국민
안인득 얼굴 공개, 눈빛에서 살기가 흐르고 말은 횡성수설안인득 얼굴 공개, 눈빛에서 살기가 흐르고 말은 횡성수설
5호선 운행 중단,원인은 전력공급하는 변전소의 차단기 고장5호선 운행 중단,원인은 전력공급하는 변전소의 차단기 고장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19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