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법치 사법 최순실게이트
최순실 교도관,두손 잡는 것보다 이후 손으로 툭치는 장면이 이상
서원일 | 승인 2017.01.28 18:28
최순실씨가 호송차에 내려 여자 교도관들에게 이끌려 특검 사무실로 이동하고 있다. 이동 직후 여성 교도관이 두손으로 최순실씨의 팔을 잡았다.사진에는 포착이 안되지만 여성 교도관은 손으로 최순실씨의 팔을 다시 툭쳤다. 이후 최순실씨는 억울함을 호소하기 시작했다. 사진@연합뉴스TV호ㅑㅏㅑ
특검의 수사가 부당하다고 외친 최순실 씨의 모습이 한 여자 교도관의 신호에 의한 것이라는 주장이 나오고 있어 논란이 일고 있다.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27일 MBN은 25일 최순실씨가 특검에 강제소환 당하던 중 갑자기 당당한 태도를 보이며 소리친 것이 한 여자 교도관의 신호에 의해 시작됐을 가능성을 제기했다.
 
최씨는 호송차에서 내려 여자 교도관에게 의해 특검으로 가는 중 "여기는 더 이상 민주주의 특검이 아닙니다. 어린애와 손자까지 멸망시키겠다고 그러고" 라며 큰 소리로 억울함을 호소했다.
 
그런데 최 씨의 고성이 여성 교도관이 한쪽 팔로 붙잡고 있다가 두 손으로 잡자마자 시작됐다며 싸인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그러나 화면을 보면 여성 교도관이 두 손으로 잡은 후 심각한 표정을 지으며 다시 손으로 최순실씨의 팔을 툭치는 장면이 포착돼 의혹을 사기에 충분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원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근 이슈기사
윤석열 대통령, 국민의힘 국회의원들과 오찬.. 의원들 격려윤석열 대통령, 국민의힘 국회의원들과 오찬.. 의원들 격려
차체보호 분무 시스템 작동하는 소형산불전술차차체보호 분무 시스템 작동하는 소형산불전술차
초소형 군집위성 1호기 탑재 우주발사체 '일렉트론' 발사초소형 군집위성 1호기 탑재 우주발사체 '일렉트론' 발사
초소형 군집위성 1호기 탑재 우주발사체 '일렉트론' 발사초소형 군집위성 1호기 탑재 우주발사체 '일렉트론' 발사
icon가장 많이 본 기사
기사 댓글 1
  • 어쩐지 . . . 2017-01-28 19:52:12

    파란집 누렁교활이가 최순실일당 뒤바주고 있다고 소문 쫙~ 퍼졌더라...
    그러니.
    교도관들도 꼼짝못하겠지...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동 2가 247 3층  |  TEL : 02-734-4530(代)  |  FAX : 02-734-8530  |  긴급연락처: 010-2755-6850
    제호 : 푸른한국닷컴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98  |  창간일 : 2010. 07. 20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영준  |  마케팅이사 : 김혁(010-3928-6913)
    Copyright © 2010-2024 푸른한국닷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gsum@nate.com.
    Back to Top